본문 바로가기

일본에선 피치의 가챠(뽑기) 항공권이 대단히 인기!

LCC(저렴한 항공사)인 피치 어비 에이션이 설치한 캡슐형 자동판매기 여행상품이 화제입니다.

피치가 상업 시설 「신사이바시 PARCO(오사카·츄오구)」에 설치한 「여행지」는 캡슐 안에 「행선지」와「행선지까지의 항공권을 구입할 수 있는 피치 포인트」나"여행의 미션"등이 쓰인 종이가 들어가 있어 열 때까지 행선지 등은 모릅니다.

1회 5000엔으로 이용할 수 있고, 행선지까지의 항공권을 구입할 수 있는 포인트는 왕복분을 조달할 수 있는 경우도 있어, 설치 한 달 만에 1000개 가까이가 판매되었다는 것입니다.

 

(피치·어비 에이션 사업 전략실 오자사 슌타 로씨)

코로나 사태로 많은 것을 참고 계신 상황일 텐데 여행을 떠나고 싶다는 생각에 설렘을 더 키우고 싶다는 마음으로 만들었습니다.

행선지는 간사이 공항을 출발하는 삿포로·니가타·오키나와 등 13곳이며, 포인트 유효 기간은 내년 2월 말까지라고 합니다.

 

첫 기획한 상품이 인기가 많아 앞으로 전국적으로 확대될 거 같아 기대가 큽니다.

한국에서도 국내 여행 상품을 이런 식으로 만들면 재미있을 것 같네요.